김준현이 불은 짜장면을 맛있게 먹는 방법

'먹방계의 대부' 김준현이 짜장면을 맛있게 먹는 자신만의 꿀팁을 전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2TV '어서옵SHOW'에는 김준현이 재능기부자로 출연해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한끼'를 판매했다.





이날 김준현은 재능 검증을 위해 '불은 짜장면'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자신만의 비법을 알렸다.


그는 "짜장면은 아무리 가까운 데에서도 불어서 온다. 그럼 당황하지 말고 이렇게 드세요"라며 불은 짜장면에 생기를 불어넣는 꿀팁을 시청자들에게 직접 선보였다.





그가 소개한 방법은 매우 간단했다. 김준현은 서비스로 온 짬뽕 국물 15수저를 짜장면에 넣은 뒤 고루 섞기 시작했다.





시식에 앞서 김준현은 "면발의 끝을 봐야한다. 면의 끝을 보고 '아 내가 여기까지 먹는구나'를 알아야 한다"면서 "그래야 중간에 면을 잘라먹는 불상사도 막을 수 있다"고 덧붙여 폭소를 자아냈다.


이후 김준현은 먹음직스러운 짜장면을 집어올려 후루룩 삼켰다. 이를 지켜보던 패널들은 모두 입맛을 다시며 그의 짜장면 시식 모습을 지켜봤다.






걸그룹 구구단의 김세정은 물론 까다롭기로 유명한 이서진도 김준현의 짜장면을 시식했고, 특히 이서진은 "맛있는데?"라며 극찬했다.





김준현의 손길이 닿은 짜장면에는 짬뽕 맛이 나는 대신 면발에 윤기가 차르르 흘러 지켜보던 스테프들도 군침이 돌았다는 후문이다.


한편 김준현은 이날 방송에서 짜장면 외에도 된장찌개의 맛을 살리는 마법을 전수하며 '먹방 스타'다운 면모를 보였다.


▷ 스토리채널 구독 ◁ ♡공감 부탁해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팁줌

error: Content is protected !!